▶▶▶ 활성산소를 줄이는 일상 속 항산화 포인트

1. 피부 속 활성산소 제거하는 화장품

화장품을 발라 피부로 공급하는 것이 과연 활성산소를 무찌르는 데 도움이 될까?
"활성산소는 불안정한 상태입니다. 항산화라는 건 불안정한 활성산소를 안정화된 상태로 바꾸는 것인데 이를 매개하는 물질이 비타민C, 비타민E, 등 소위 말하는 항산화성분입니다. 항산화 코스메틱은 이러한 물질을 피부를 통해 전달하려는 목적인 것이죠." "
그렇다면 안티에이징과 항산화 제품에는 어떤 차이가 있을까요.?
"안티에이징 제품에도 다양한 항산화 성분이 들어가 있습니다. 단지 주름, 탄력, 같은 증상처방을 위한 성분이 좀 더 배합되어 있을 뿐이죠." 결국 항산화 화장품은 큰 범주에서 봤을 때 안티에이징에 속하며 노화를 직접적으로 개선하기 보다는 폭넓은 공략 전술로 노화를 미연에 방지하는 기능이 더 큰 것입니다. 항산화 코스메틱보다 더 챙겨야 할 것은 자외선 차단제, 활성산소가 발생하는 가장 주된 원인 중 하나가 자외선이기 때문입니다. 파장이 길어 피부에 깊이 침투해 장기간 해를 입히는 UVA까지 차단하려면 반드시 PA 지수를 확인하고 양 또한 넉넉히 바르거나 수시로 덧발라야 함은 너무나 자명한 사실인 것을....

 ▶▶▶  사진 출처 안티에이징 관련 자료 http://www.brtc.co.kr/

▶▶▶  젊음을 되찾아주는 안티에이징 레드 솔루션//프로그램 http://www.etics.co.kr/

2. 항산화 성분 보충하는 영양제
우리 몸은 자체적으로도 항산화 효소를 갖고 있어 언제 어디서 발생할지 모르는 활성산소에 대응합니다.
하지만 내부 항산화 효소만으로는 모두 제거하기 힘들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입니다. "대표적 항산화 물질인 비타민C, 폴리페놀, 셀레늄, 베타카로틴 등이 응축되어 있는 영양제를 복용하면 음식만으로 부족 할 수 있는 항산화 물질을 보충할 수 있습니니다. 음식을 먹는 양에도 한계가 있거나 100%흡수를 장담할 수 없기 때문이죠." 질병을 치료하는 약과 달리 먹는 횟수와 정량만 지킨다면 문제가 없을 항산화 보조 영양제입니다.


▶▶▶
   사진출처 및 항산화제 + 비타민제 상품 관련 자료 상담 툴

3. 활성산소 잡아 먹는 헬씨푸드
항산화
물질은 비타민C, 비타민E, 비타민A,코엔자임 Q10, 셀레늄 이성분을 풍부하게 함유한 음식은 당근, 시금치, 달걀노른자, 열무, 피망, 딸기, 오렌지, 양파, 통밀빵, 해조류, 생선 등입니다. 쉽게 말해 몸에 좋다는 음식과 채소, 과일은 대부분 항산화 음식, 하지만 일일이 챙겨 먹기도 힘들고 정확히 얼마만큼 항산화 성분이 들어 있는지 알고 먹기란 현실적으로 불가능한 일입니다. 대신 딱 두가지만 기억합시다.
첫째, 잡곡밥에 생선은 필수, 반찬 골고루 먹기  둘째, 매일 색깔이 다른 야채를 3접시 이상, 신선한 과일 2쪽 이상 먹기, 이와 더불어 미국 농무성에서 선정한 오락(ORAC)지수에 대해 조금만 관심 갖는다면 항산화 푸드 정복은 식은 죽 먹기...
오락 지수란 음식 100g을 섭취했을 때 얻을 수 있는 항산화 수치를 뜻하는 것으로, 하루 4000정도의 오락 지수를 유지하면 활성산소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됩니다. 오락 지수가 높은 순으로 나열하자면 최근 주목받는 아사이베리, 그리고 다크초코렛, 프룬, 건포도, 블루베리, 아보카도 등 있습니다.


4. 과하지도 부족하지도 않은 적당한 운동
몸을 건강히 만들려고 한 운동이 오히려 활성산소를 다량 뿜어낼 수 있습니다. 강도 높은 운동을 하면 그만큼 갑작스럽게 호흡이 가빠지고 산소릐 소비가 증가되어 활성산소의 발생도 늘어날 수 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어느 정도의 강도로 운동을 해야 건강도 지키면서 활성산소 발생을 최소화할 수 있을까? 사람마다 근육량에서 심장 박동수에 으르기까지 다 제각각인데 어떻게 "어떤 운동을 이 강도로 하세요."라고 동일한 공식을 적용할 수 있겠어요. 단 핵심은 자신이 느끼기에 벅차지 않고 기분 좋을 정도, 인상 쓰지 않고 즐길 수 있을 만큼 운동하는 데 있죠. 에메모호 하지만 마일드한 운동을 추려보면 걷기, 등산, 자전거 타기등입습니다.
 참고로 본인의 심박수 체크할 수 있다면 적용해볼 수 있는 공식을 아래에 더 보기에 소개 해놓았습니다.

5. 스트레스로 인한 독소 배출를 돕는 입욕과 마사지
스트레스는 다량의 활성산소를 배출하고, 몸속 순환을 더디게 만들어 만병의 주범으로 꼽힙니다. 이를 개선하는 방법으로 입욕과 입욕 중 마사지를 권합니다. 36.5℃에서 ±2℃ 정도 범위 내에 있는 목욕물이 가장 도움이 됩니다.
물속에서 받게 되는 520kg 정도에 달하는 수압이 온몸에 작용하여 혈액과 림프액이 잘돌도록 마사지해주는 역활을 함으로써 대사작용을 촉진시키는 것 뿐만 아니라 목욕물에 몸을 담그면 부력으로 체중이 1/10로 줄어듭니다. 언제나 체중을 받치고 있는 근육의 긴장과 스트레스를 덜어 피로감을 해소하고 그로 인해 생성된 젖산을 원활하게 배출할 수 있습니다.
적정빈도는 일주일에 두번, 전체 과정은 입욕제를 풀어 몸 담그기 10분, 욕조에서 몸 담근 채 마사지 10분, 마무리 5분 등 총 25분입니다.

100%입욕제.온천 입욕제 상품 관련 및 사용설명  

 ▶▶▶  체내의 화학물질 배출과 심신안전에 효과적인 입욕제 관련 상품

마사지 법 ( 더보기를 눌려 보세요..ㅎㅎ)


6. 장내 움직임을 원활히하는 복식 호흡

활성산소가 발생하는 원인을 위장 내 이상 발효로 보는 의견도 있습니다. 일본의 의학박사 하야시 히데미쯔는 "평소 트림을 하거나 방귀를 뀔 때 악취가 심하면 의심해봐야 한답니다. 이유는 간과하기 쉽지만 몸에서 일어나는 해로운 현상 때문에 활성산소가 발생되고 있음을 몸이 스스로 알리는 건강 적신호라고 한답니다. 가장 쉬운 해결책은 눈을 감은 채 할 수 있는 한 크게 복식호흡하는 것, 본인의 들숨과 날숨에만 집중하면서 명상하면 장내 움직임이 원활해질 수 있다 합니다.


                 ▶▶▶    체내의 화학물질 배출과 심신안전에 효과적인 입욕제 관련 상품


   관련자료  출처 및 소개
Posted by 이쁜이마당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magazine.co.kr BlogIcon 석이 2010.05.26 18: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그래도 요즘 운동좀 할려그랬는데 잘보고 가여~
    이쁜이마당님 넘 오랜만에 들리네염...
    잘 지내시죠?
    ps>
    님 블로그에서 광고하는것점 배워야 겠네염.
    전 광고 수익이 꽝 입니다 ㅡㅡ;;

    • Favicon of https://joo0513.tistory.com BlogIcon 이쁜이마당 2010.05.26 1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라 우리 천사 석2님이네요.. 근데 시간이 18:18 이라 욕하는 줄알았네요.ㅋㅋ 농담..
      저도 마찬가지예요..하지만 욕심내지 않고 포스팅할때 짬짬이 해요..'두드려라 언젠가는 열릴것이다.".언젠가는...하고요.네이버블러그 운영할때 하루방문자가 3000명이 넘은 적도 있었거든요.음악관련 자료로 근데 여기와서 수익 발생에 욕심을 내며 포스팅흐름을 바꾸다 보니( 광고를 실을려면 거기에 맞는 포스팅이 어울릴것 같아서) 근데 방문자가 겨우 100명을 앞서고 있으니 좀 슬퍼요..근데 거기에 비해 석2님은 댓글남기는 이웃블러그님들도 많고 포스팅할때 마다 거기에 방문자도 많던데요..ㅎㅎ 우리 서로 도움될 만한 얘기있으면 많이 주고 받아요.. 아참!! 사진편집 포토스케이프도 괜챦던데 앞전에 버전이 새로 나와서 더 다양하던데..그리고 한글이고요..머니해도 무료고

  2. Favicon of https://isygo.tistory.com BlogIcon isygo 2010.06.15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그래도,, 요즘 늘어난 체중과 처져가는 피부때문에 걱정이었는데.. 아침에 좋은 정보 얻어갑니다. ^^

    • Favicon of https://joo0513.tistory.com BlogIcon 이쁜이마당 2010.06.15 2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두의 고민이죠.. 피부미인과 날씬녀들은 타고난 복 중에 하나겠죠.. 이 두가지를 못가지 태어났으니 남보다 노력하면 사는데... 나의 노력이 언제난 빛을 보려는지.. 저와 같은 고민을 하시는 님이 군요.. 정보가 얼마나 충족시켰는지 몰라도 쬐게라도 도움되었다니 행복만땅..
      주름살 하나 펴지는 소리들립니다.. 님덕...ㅎㅎ